대한 기록(눈병증 발병) 갑상선 항진증에

 아프다고 해서 이익을 얻기 위해 쓰는 글도 아니고, 내가 표준이다, 이렇게만 옳다고 쓰는 글도 아니고, 또 의학적이지 않은 도움을 요청하려고 쓰는 글도 아니다.

항진증이 의심되면 빨리 세팀 초음파되는 내분비내과 전문의에게 가서 처방약을 의심하지 않고 잘 복용하고 피검사를 받아 완치 판정을 받아 주십시오. 그 의사를 믿을 수 없다면 다른 전문의를 찾으면 되겠죠.살이 쪄서 약을 먹고 싶지 않다, 속이 메스꺼워 약을 먹고 싶지 않다 등의 이유를 들 수 있지만 항진증의 확정과 치료 종료는 결과에 따른 것이며 자가면역 질환이 대부분 그렇듯 재발도 잘 되고 재발하면 낫지 않습니다.

저는 의사가 하는 말을 전적으로 신뢰하고 의사가 하는 말만 할 겁니다.

2020.05. 눈이 뻑뻑하고 2년 만에 유루증 수술(18년 2월)을 받은 선릉역 밝은 명안과를 찾았다. 눈물길이 좁아져 있어 정기검진이 필수인데 이렇게 늦게 오면 책임은 본인이 진다는 원장님의 걱정 반, 타박 반, 잔소리 반에 웃다가 하지만 오른쪽도 불편하다고 했더니 차분히 보고 갑상샘 검사를 해 보라고 했다.

다이어트란 정말 힘드네요. 항진증 아닙니다~ 하니 원장님도 끄덕끄덕…

2020.06.11 사무직이 아니어서 1년에 한 번씩 건강검진이 실시되지만 매년 받던 아주대병원이 아닌 성빈센트병원으로 옮겨졌다. 접수하면서 피검사에 갑상선 검사도 포함되죠? 물었더니 기본 건강검진에는 포함되지 않고 추가해야 한다고 했다. 비용은 몇만 원이었던 것 같다.

2020.06.16 전화로 갑상샘 이상소견이 있으면 외래진료 받아주겠냐고 물어 당황… 가장 빠른 게 7월 9일이고 당일 초음파 검사는 어려울 수 있다고 설명됐다.

-2020.06.18. 검사결과 통지 T3(0.87~1.78)2.14 free T4(0.6~1.3)3.44 TSH(0.38~5.33)0.001

갑상선 기능 항진증 소견

청주 Dr. Kim에 전화했다. 초음파 세침검사가 가능한 내과라며 굳이 대학병원을 찾지 않아도 된다고 해서 집 근처 내분비내과가 있는 종합병원을 찾았더니 평택성모병원이 나왔다. 집에서 차로 5분 거리!

2020.07.02.8시간, 공복상태로 평택성모병원에 갔다. 다행히 당일 초음파 검사가 가능해서 채혈 후 초음파 검사를 받으러 갔다.

초음파상으로 모양이나 크기의 특이적 변화가 관찰되지 않았으며 세침 검사는 하지 않았다.

다시 집에 와서 2시간 뒤 결과를 들으러 갔다. 결과는 갑상샘기능항진증.

항진증 중 가장 많은 경우인 그레이브스항진증은 메티마졸 등을 이용한 약물치료를 자주 하는데 약을 먹어도 수치가 떨어지지 않거나 약으로 인해 급성 간기능 장애나 백혈구 감소증 같은 부작용이 발생할 확률이 절반 정도나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경우에는, 방사성 옥소 치료법이나 갑상선 절제라고 하는 수술적 치료법이 사용될 수 있다고 설명해 주셨다.

일단 안구돌출 갑상선병이 의심되므로 메티마졸을 처방했다. 다음 날 항체검사에서 확진이 나오면 계속 투약하면 되고 단순 갑상샘염이라면 약을 먹지 않아도 된다며 메티마졸과 인데놀 4주치를 처방받아 왔다.T3 ( 0 . 64 ~ 1 . 52 ) 1 . 92 Free T4 ( 0 . 70 ~ 1 . 48 ) 1 . 92 TSH ( 0 . 35 ~ 4 . 94 ) < 0 . 008

2020.07.03. 투약 유지하라는 문자가 온다.TSH receptor Ab ( TSI ) : positive ( 3 . 53 ) 참고치 negative < 1 . 23 , gray zone 1 . 23 - 1 . 74 , positive > 1 . 74

-2020.07.30 평택성모병원 내분비내과 두 번째 진료 T3(0.64~1.52) 1.38* 정상 Free T4(0.70~1.48) 1.64 TSH(0.35~4.94)<0.008

투약으로 수치가 내려가는 것을 확인하고 간 수치, 백혈구 수치는 정상적으로 유지된다.

메티마졸과 인데놀을 처방받는다.

-2020.08.27 평택성모병원 내분비내과 3차 진료 T3(0.64~1.52) 1.42*정상 Free T4(0.70~1.48) 1.48*아슬아슬정상 TSH(0.35~4.94)<0.008

메티마졸과 인데놀을 처방받는다.

-2020.10.15 평택성모병원 내분비내과 4번째 진료 T3(0.64~1.52)0.97*정상 Free T4(0.70~1.48)1.06*정상 TSH(0.35~4.94)<0.008

심박수가 정상 범위까지 내려와 인데놀 중단 메티마졸만 처방받는다.(하루 1.5알)

10kg 정도 몸무게가 늘었다며 그동안 살이 안 쪘던 게 살쪘다고 하셨다. ㅠㅠ유지아트를 갑상선 항진증으로 했구나.

-2020.11. 왼쪽 눈꺼풀 안검하수.이중 라인 위에 라인이 하나 더 생겼지만 눈은 더 감는다.눈병 환자들이 선호하는 교수 검색함.윤진숙(안식년) 중앙대병원 이종규(화금 진료) 세브란스 고재상(수목금 진료)

고재상 교수가 제 off요일에 진료를 하고 세브란스로 갈까 했지만 매번 기차를 타고 편도 2시간씩 갈 자신이 없어 포기했다.카페 사람들의 리뷰에 윤진숙 교수 다음으로 두 번째로 많이 검색된 이종규 교수의 예약을 잡았다.11월 말로 예약한 것이 내년 1월 초.대학병원 그곳에 명의로 소문난 교수의 예약은 이렇다.

중앙대병원까지는 버스+버스 또는 기차+버스로 접근이 가능했고 이동시간도 짧아 더 좋았다.

사실 이때까지는 단순한 안검하수 확률에 기대를 걸고 눈빛 교정과 쌍꺼풀 수술을 잘하는 성형외과 검색도 함께했다.

-2020.12.03. 평택성모병원 내분비내과 5번째 진료 T3(0.64~1.52) 0.74*정상 Free T4(0.70~1.48) 0.81*정상 TSH(0.35~4.94) 0.082

TSH receptor Ab ( TSI ) : positive ( 2 . 22 )

빌리루빈 수치가 약간 올라서 저녁으로 약 복용 시간을 옮겼다.

얼마 전 인드놀을 자르는 것에 대한 불안감을 토로한 적이 있는데 과장님이 심전도 검사를 해놓고 검사해도 괜찮다고 하셨어요.

과장님은 수치가 좋아지고 있는데 이제 와서 무슨 눈병이냐고 하시는데 정 걱정되면 안과 검진을 받으라고 합니다.

2020.01.04 안중 오안과 진료 코로나 때문에 대학병원에 가야 하나 고민했지만 더 늦어질수록 병을 키울 수 있고 불안도 커지니까 가기로 했다. 3차 병원의 진료를 받으려면 의뢰서가 필요해 안중 오안과에 가서 검사를 받고 의뢰서를 받아 왔다. 오 안과 원장은 약간 돌출이 있는 것 같아 성형안과에 가라고 의뢰서를 써 줬다.

2020.01.05 중앙대병원 안과 이정규 교수의 첫 진료는 중앙대 초진이며 예약이 돼 있으면 키오스크로 번호표를 받아 길게는 접수창구에서 부른다. 신분증을 주고 정보동의에 사인을 두 번 하면 중앙대병원 진료카드를 만들어 접수증을 주고 해당 과 접수를 하라고 한다.

안과 접수 후 시력검사를 포함해 어떤 검사인지 알 수 없는 검사가 이어진다.

그리고 기다리면 이름이 불리고 교수를 만날 수 있다. 교수님은 내 눈을 들여다봐도 보고 들어도 보고 사진도 찍고 눈알 찌르던 속눈썹도 하나 뽑아주시고 왼쪽 눈에 안약을 넣고 기다렸다며 보고를 받고 오른쪽이 커져서 보상을 받고 왼쪽은 작아진 것 같다고 말했다. 눈병이었다면 오른쪽 눈에 왔을 겁니다.

그레이브스 항진증으로 인한 눈병증을 확정하려면 그레이브스 항체로 불리는 갑상샘 항체 결과가 있어야 하지만 준비가 안 돼 있어서인지 피 검사를 하고 가라고 했다.

만일 내가 다시 진료를 받는다면 지금까지의 tsi 항체 검사 결과이며, 이전에 정상으로 생각되는 눈이 있는 최근의 사진(나의 경우 16년 2월), 이렇게 준비해 나갈 생각이다.(그 다음주에 준비해서 갔는데 안볼래)

ct는 예약이 꽉 차 검사를 할 수 없었고 1주일 뒤인 오후에 예약이 들어갔다.

아…대학병원 명의로 진료를 받으려면 생업이 없거나 최소 직장인이 아닌 게 좋겠다는 마음을 참고 부장에게 카카오톡을 보냈다. 다음주 화요일에 또 병원에 가야해서 연차휴가를 낸대…다행히 그날은 2건의 예약만 있어 무사히 연차휴가를 마쳤다.

다음의 ct비 결제까지 403,140원 결제한다.

2020.01.12.14시에 도착해 안과 접수를 하고 시력검사를 다시 했다. 안내에 따라 1층 ct실로 가서 ct를 촬영해야 하지만 영상의학과 접수를 별도로 해야 한다. ct는 지난주 14시30분에 예약했는데 더 일찍 가니 빨리 검사를 했다. 한 10분… (웃음)

그리고 안켄지실로 가서 여러 켄사 교수님을 만났다. 도착한 지 2시간 반 만이었다. 검사가 끝난 지 1시간 반 만이었다.

교수는 ct상 coronal view를 쭉 보다가 오른쪽 눈 뒤쪽 근육 중 위쪽 하나가 커져 있자 눈에 주사를 놓고 예라고 답했다.

나와 전공 선생님의 부작용 설명을 듣고(주사 부위 착색, 훗날 녹내장 등이 빨리 올 수 있다) 서명을 두 번 했다.

대기실에 앉아 기다리는데 간호사의 눈에 국소마취 안약을 넣어주었다. 그리고 눈을 감고 기다리라고.. 두세번 넣겠다고..

2번 넣고 들어갔어

교수는 가급적 아래를 보라고 했고 눈에 무언가를 해야 하는 압박감이 느껴져 눈물인지 약인지 분간할 수 없이 흘렀다.압박 지혈 후 귀가 ( 71,000원 결제 )

여기까지가 2020년 5월부터 2021년 1월까지 갑상샘기능항진증의 확정 경로이며 그레이브스 눈병 치료를 시작하게 된 얘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