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에서 5레벨 자율 주행 기술

 자율주행 기술…옛날에는 영화에 등장한 기술이 지금 차에는 기본적으로 달리기 시작하게 되었습니다.그만큼 자동차 기술이 많이 발전했다는 얘기군요.아직 완전한 자동운전을 구사할 수는 없지만 조만간 완전한 자동운전이 가능하다고 합니다.자율주행기술로 운전자들의 피로를 줄여주고 보다 안전한 주행이 가능하기 때문에 자동차 업체들이 앞다퉈 개발하고 있는 요즘.이 자율주행기술은 0단계부터 5단계까지 총 6단계로 나뉩니다.

6 자율주행기술은 한국을 포함한 국제자동차공학회(SAE – Society of Automotive Enginners)가 선정한 기준으로 전세계 공통으로 사용되고 있습니다.하지만 대다수의 운전자가 이 기준에 대해 명확하게 알지 못하고 있습니다만… 그래서 과연 자율주행기술 6단계의 구분은 어떻게 하는 것인지 알아봤습니다.

자동 제로 레벨

0단계란 자율주행 관련 기술이 전혀 없는 자동차를 의미합니다.자동차의 가속·감속·조향 등 운전자가 모든 것을 직접 조절하여 제어하는 단계입니다.

자동 운전 1레벨

자율주행기술 1단계에서는 자동차에 장착된 각종 카메라와 위치 센서로 차량간 속도를 제어하고 방향도 통제합니다.위험이 예상되는 경우 운전자에게 경고음 또는 경고음으로 통보하고 제동, 조향, 가감속하는 부분에서도 일부 개입하는 단계입니다.간단히 말하면, 각종 운전 보조 장치가 주행에 관여하는 수준이라고 생각하면 될 것입니다.

자동 운전 2레벨

요즘 새 차의 자율주행 수준인 것 같습니다.자동차가 직접 판단과 방향을 유지하고 앞 차와의 간격도 상황에 따라 적절히 조절하는 수준이랍니다.예를 들어 주행조향보조장치(LKAS)가 장착되어 있는 경우 자동운전 제2단계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자동 운전 3레벨

레벨 3을 생각하면 운전을 신경 쓰지 않아도 될 정도로 운행이 가능합니다.즉, 운전자의 개입은 더 적게… 교통의 흐름과 신호등까지 가능한 수준에서 보면 됩니다.하지만 아직 완전하지 않기 때문에 운전자가 즉시 대응할 수 있도록 어느 정도의 신경을 써야 합니다.

자동 운전 4단계

구간별 속도, 방향, 교통 흐름, 안전성까지 실시간으로 파악해 운전자가 신경 쓰지 않아도 안전한 주행이 가능한 수준입니다.예를 들어 자동차에 목적지를 알리면 자동으로 목적지까지 운전하는 수준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자동 운전 5단계

SF영화에서나 볼 수 있는 완전 자율주행 단계라고 생각하세요.이때 운전자는 운전한다는 개념이 아니라 단순히 탑승하는 개념으로 바뀐 것입니다.자동차의 모든 부분이 완전 자동화되기 때문에 차량 내에는 좌석과 상황 확인을 위한 모니터만 장착되는 수준으로 개발된다고 합니다.

지금은 레벨 2에서 레벨 3으로 이행하는 시기라고 합니다.머지않은 미래에 등장할 레벨 5단계에서는…자동차는 이동수단이 아니라 단순히 이동공간의 개념으로 자리잡는 것입니다.이상 미소카닷컴이었습니다